고객센터

예약 및 고객문의

나경원 아들 고졸이 될수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군함새 댓글 0건 조회 3회 작성일 19-11-05 03:39

본문

 


시작 전에 핵심 3가지를 기억하셔야합니다


1.나경원 원내대표 아들이 2014년 7월부터 8월 사이 3주간 서울대 실험실에서 실험활동에 참여했다

2. 2015년 3월, 지역 과학경진대회가 있는데 이게  NHSEE 라는 겁니다

3. 2015년 8월, 국제 학술행사 ( IEEE EMBC )에 포스터 작성 및 제출했고 이게 바로 제1저자와 관련된 겁니다


<상황요약>

- 미국 고등학교에 다니는 나경원 아들이 서울대를 빌림

- 세계적인 권위가 있는 EMBC에 나경원 아들이 '제1저자'로 올라감

 ->3명의 공동저자(전부 서울대에 한 명은 삼성종합기술원, 다른 한 명은 윤형진 교수)가 함께함

- NHSEE(과학경진대회)에도 이 논문을 활용하는데.. 이건 학생이 써야하는데 위 EMBC에 낸걸 그대로 썼다는 의혹을 받고 있음 .

게다가 이게 예일대 합격에 큰 영향을 줬을 거라는 이야기도 나오는 중

- 이와중에 나경원은 "아들이 논문을 쓰지 않았다"라고 했는데 그건 더 큰 문제가 됨(NHSEE가 무효가 되기 때문)

 -> 그래서 계속 오락가락 말바꾸는 나경원 의원

- 그리고 논문이 아니라 포스터라고 하는데 별반 차이가 없음

- 윤형진 교수는 최근 인터뷰에서 나경원이 '아들 NHSEE 관련 도움을 요청했다'라고 밝힘

- 조국 장관 딸한테는 논문 취소를 해야한다며 난리를 치던 최대집 의협 회장과도 인연이 있는 나경원 의원 

- 이런데 촛불을 안 들고 침묵하는 SKY대학 학생들..




PS 1>> 삼성 연구진이 공동저자인데 의심가는 상황...

   14-15년도 삼성병원은 환자 원격진료 허가를 위해 부단히 노력했다

   나경원 아들에게 삼성측이 센서 지원하고 연구원까지 지원해주며 

   실험주제를 던져주며

    예일에 들어갈 스펙에 도움을 주지 않았나하는 의심이  ....

   삼성과 서울대의 적극적인 협조 내지는 다 만들어놓은 실험에

   숟가락만 얹은 것이 아닌지... 


PS 2>> 아들은 이걸 다 알아서 했다면

           자신의 연구를 위해 무엇이 필요할지 다 알았다면 말이다.

           엄마의 인맥을 통해 삼성 연구원과 센서를 빌리고

           서울대를 이용하고...

           그리고 국제학술대회와 지역경시대회의 헛점을 알아서

          교묘히 학력속이고 중복기재하고...

           불법이든 탈법이든 어린나이에 갖은 방법을 쓸수있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스타키보청기 북부산센터
상호명 : 스타키보청기 북부산센터      사업자번호 : 606-27-55426
주소 : 부산광역시 북구 낙동대로 1789 덕천프라자 4층
대표자 : 김진규      대표전화 : 051-338-0114      이메일주소 ; gold6988@gmail.com
Copyright 스타키보청기 북부산센터

이마크가 표시된 곳은 한국 보청기 협회가 인증한
전문업체로서 안심하고 정품을 구입할 수 있습니다.